Author : Daeguen Lee

(Any action violating either copyright laws or CCL policy of the original source is strictly prohibited)



 


메모리 설정시 가장 고민이 되는 부분이 램클럭과 램타이밍일 겁니다. (AMD의 경우 듀얼채널 모드도)
높은 램클럭과 낮은 램타이밍은 전압, 쿨링 등의 요소가 통제된 경우 양립하기 상당히 힘든 설정입니다.
따라서 대부분의 (=괴물같은 램을 가지지 않은) 유저들은 적당한 클럭-타이밍 설정으로 타협을 봐야 하는데
문제는 타이밍을 더 낮출 때 어느 정도까지 클럭을 희생시킬 가치가 있는지 (& vice versa) 모른다는 점입니다.

그런 이유로 지난달에 아래 벤치를 기획하게 됐었습니다.
  ▶ 램클럭 vs 램타이밍: http://iyd.kr/99

저번 벤치에선 간단한 벤치마킹 툴인 Everest를 이용해서 클럭별 / 램타이밍별 메모리 성능을 측정해 봤었는데
이런 수치상의 성능이 실사용에서는 어느 정도로 반영되는지 알아보기 위해 이번 벤치를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저번 벤치와 달리 DDR3-1333 CL9 에서의 테스트 결과를 추가하여,
현재 가장 보편적으로 팔리는 스펙인 1333MHz CL9 에서의 성능을 타 설정과 비교할 수 있게 하였습니다.


1. 테스트 설정

- CPU: AMD Phenom II X6 1090T Black Edition
- M/B: ASUS CROSSHAIR IV FORMULA
- RAM: G.SKILL RIP JAWS DDR3 PC3-16000 CL9 RH 2GB x 2EA
- PSU: Ultra X3 1000W
- DC Mode: Unganged

DDR3-1333 설정
- FSB 200MHz, FSB:DRAM ratio = 3:10
- CPU Frequency: 4000MHz (200 x 20)
- CPU NB Frequency: 3000MHz (200 x 15)
- CL9 세팅: 9-9-9-27


DDR3-1600 설정
- FSB 200MHz, FSB:DRAM ratio = 1:4
- CPU Frequency: 4000MHz (200 x 20)
- CPU NB Frequency: 3000MHz (200 x 15)
- CL6 세팅: 6-7-6-21
- CL7 세팅: 7-7-7-21
- CL8 세팅: 8-8-8-24
- CL9 세팅: 9-9-9-27


DDR3-2000 설정
- FSB 250MHz, FSB:DRAM ratio = 1:4
- CPU Frequency: 4000MHz (250 x 16)
- CPU NB Frequency: 3000MHz (250 x 12)
- CL8 세팅: 8-9-9-27
- CL9 세팅: 9-9-9-27
- CL10 세팅: 10-10-10-30



2. 테스트 방법

다음 팟인코더를 사용해서 844MB TP 동영상을 360MB MKV 영상으로 변환하였습니다.
H.264 코덱 / 30fps / 80000 비트레이트 / 1920x1080 해상도 설정입니다.


3. 테스트 결과

< DDR3-1333 CL9 결과 >


< DDR3-1600 결과: 위에서부터 CL6, 7, 8, 9 >


< DDR3-2000 결과: 위에서부터 CL8, 9, 10 >



4. 분석

위의 테스트 결과를 그래프로 나타내 보았습니다.


▲ 결론부터 말하자면 클럭의 완승입니다.
전에 했던 Everest 메모리 벤치마크에서는 테스트 항목에 따라서 낮은 클럭 / 낮은 램타이밍 설정이
높은 클럭 / 높은 램타이밍 설정보다 유리한 것도 분명 있었지만, 인코딩만큼은 높은 클럭이 더 중요합니다.

똑같은 CL9 램타이밍 설정들만 따로 떼어보자면
클럭별로 1333MHz는 255초, 1600MHz는 247초, 2000MHz는 238초 만에 인코딩을 완료할 수 있었습니다.
램클럭만으로 약 6.67% 가량 인코딩시간을 단축한 셈인데, CPU 성능에 의존적인 인코딩 작업의 특성상
다른 요소만으로 5% 이상의 차이를 벌렸다는 것은 작은 차이라고 볼 수 없습니다.

참고로 2-pass 설정시 첫번째 패스에서 두번째 패스보다 클럭별로 시간이 줄어드는 정도가 더 컸습니다.
이것으로 미루어 보아 첫번째 패스 이후에는 거의 CPU 성능에만 의존하는 듯 합니다.
이해를 돕기 위해 첫번째 패스를 완료할 때까지의 시간만 따로 그래프로 모아 봤습니다.


▲ 여기에서는 램타에 따른 성능차가 거의 없습니다만 인코딩 시간 자체가 짧음을 감안하고 보시길 바랍니다.
1333 CL9 vs 2000 CL9 의 성능차는 7% 정도입니다.

 

//

 

(아래 위젯은 티스토리의 크라우드펀딩 시스템인 '밀어주기' 위젯입니다. 100원부터 3000원까지의 범위 내에서 글쓴이에게 소액 기부가 가능합니다. 사견으로는 이러한 형태의 펀딩이야말로, 성공적으로 정착될 경우 이해관계자로부터 독립된 벤치마크가 지속가능해지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제가 작성한 글이 후원할만한 가치가 있다고 여기신다면 밀어주기를 통한 후원을 부탁드립니다. 물론 글을 '가치있게' 쓰는 것은 오롯이 저의 몫이며, 설령 제 글이 '후원할 만큼 가치있게' 여겨지지는 못해 결과적으로 후원을 받지 못하더라도 그것이 독자 여러분의 잘못이 아니란 건 너무 당연해 굳이 언급할 필요도 없겠습니다. 저는 후원 여부와 관계없이 제 글을 읽어주시는 모든 독자분께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