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 프로의 가치

Author : Daeguen Lee

(Any action violating either copyright laws or CCL policy of the original source is strictly prohibited)




0. 내색한 적은 한번도 없지만 (그리고 아무도 안 믿을테지만) 내겐 완제품 PC에 대한 로망이 있다. 특히 맥... 새로 나온 맥 프로가 그간 이미지로만 보던것과 달리 매우 아담하단 사실에 자극받아 가격대를 알아보고는 기절함. 근데 반전이라면 이 가격이 실은 비싼 게 아니란 것... 물론 '원가'의 측면에서라면야 그만한 부가가치를 남길 상품도 또 없겠으나, 시중에서 부품 바이 부품으로 직접 조립을 한다 하더라도 맥 프로에 들어간 SKU들이 하나같이 한 가격 하시는 분들이라. 말이 나온 김에 한번 짚어보자구. 사백만원을 깔고 시작하는 맥 프로의 기본 사양은 다음과 같다.



나머지는 별로 크루셜하지 않게 여겨지니 생략. 물론 개인적으론 맥 프로의 '가치'의 상당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그 유니크한 생김새와 방열 메커니즘이라고 생각하지만... 어쨌든 위에 열거한 부품들의 "용산" 시세를 따지기엔 약간의 애로사항이 있는 바, 바로 위에 기술된 스펙과 100% 일치하는 엔드유저용 SKU는 없단 점인데, 한 예로 AMD의 수많은 FirePro 제품군 중 D300이란 모델명은 다른 어디에도 없는 맥 프로 전용 SKU이기 때문이다. (상위버전에 적용되는 D500, D700도 마찬가지) 하지만 여기에 대해서는 이미 이들의 엔드유저용 카운터파트를 찾는 수고를 대신한 해외발 기사가 존재한다 : http://goo.gl/eAwBce 편의상 D300은 FirePro W7000, D500은 W8000, D700은 W9000으로 대치하고 본격적으로 견적을 짜 보자.


(※ 기사에 따르면 D300과 D700은 각각 W7000, W9000의 다운클럭 버전으로 각자의 엔드유저 카운터파트보다 조금씩 느리다. 반대로 D500은 W8000보다 클럭은 낮지만 메모리 대역폭이 더 높아 더 좋은 성능을 보인다. 사실 D500은 W8000의 GPU와 W9000의 메모리의 조합이라고 볼 수 있다. 요약하자면 D300 < W7000, D500 > W8000, D700 < W9000 되겠다.)



1. 우선 CPU. 올해 (그러고보니 2013년을 올해라고 부를 날도 얼마 남지 않았구나...) 출시된 여타의 맥 시리즈와 달리 맥 프로에 탑재된 CPU는 인텔사의 아이비브릿지 아키텍처에 기반한 제품들이다. (다른 맥 시리즈는 하스웰 아키텍처를 사용한다. 원래 제온 시리즈의 갱신이 항상 한 세대씩 늦어서 그렇다.) 3.7GHz 4코어라는 상술한 스펙을 가지는 인텔사의 SKU는 제온 E5-1620V2라는 모델명을 가지며 아쉽게도 국내에는 수입되지 않는다. 인텔사가 권장하는 소비자가는 294달러이고 비슷한 스펙을 가지는 다른 SKU인 코어 i7 3770/4770, 제온 E3-1230V2/V3들이 대략 30만원 초중반임을 생각하면 이것 역시 그정도 가격으로 추정해도 무방할듯 하다.


다시. 애플은 맥 프로의 CPU에 세 가지의 업그레이드 옵션을 부여하고 있으며 각각의 내용은 아래와 같다.



위에 열거한 CPU들은 각각 인텔사의 제온 E5-1650V2, E5-2690V2, E5-2697V2에 해당하며 각각 $583, $2061, $2618의 권장 소비자가를 갖는다. 이들을 사용할 수 있는 메인보드 중 ECC 메모리를 지원하는 것은 용산 시세로 제일 저렴한 것이 45만원쯤 (http://prod.danawa.com/info/?pcode=1726031) 한다. 직접 조립하는 시나리오 하에서 지금까지 알아본 CPU와 메인보드 가격만 종합해 보면 아래와 같다.


- 제온 E5-1620V2 + 메인보드 : $294 + 45만원 = 약 80만원

- 제온 E5-1650V2 + 메인보드 : $583 + 45만원 = 약 115만원

- 제온 E5-2690V2 + 메인보드 : $2061 + 45만원 = 약 292만원

- 제온 E5-2697V2 + 메인보드 : $2618 + 45만원 = 약 359만원


이제 메모리 차례. 애플은 메모리 역시 세 가지의 업그레이드 옵션을 두고 있다.



여기에 각각 대응하는 용산 최저가는 아래와 같다.


- 삼성 DDR3 ECC 4GB : 6만원 (12GB 구성시 18만원, 16GB 구성시 24만원)

- 삼성 DDR3 ECC 8GB : 10만원 (32GB 구성시 40만원)

- 삼성 DDR3 ECC 16GB : 17만원 (64GB 구성시 68만원)



2. 다음은 VGA. 챕터 0에서 기술한 바와 같이 D300/500/700은 각각 W7000/8000/9000에 대응하는 것으로 가정하고 가격을 따져볼 생각이다. 성능 관계에 관해서는 앞에서 설명한 바 있으니... 패스. 우선 애플이 제공하는 VGA 업그레이드 옵션은 아래와 같다.



각 옵션별 용산 카운터파트는 아래와 같은 가격을 가진다.


- AMD FirePro W7000 x 2 : 336만원

- AMD FirePro W8000 x 2 : 530만원

- AMD FirePro W9000 x 2 : 1250만원


...여기서 게임 끝. 굳이 SSD며 파워, 케이스까지 갈 것 없이 현재까지 산정한 '기본' 옵션에 해당하는 용산 최저가만으로도 이미 맥 프로의 기본 가격인 400만원을 훌쩍 넘어선다. (80+18+336=434) 다시 말해, 개별 부품들을 사 모아 맥 프로와 같은 스펙을 구축하려면 죽었다 깨어나도 맥 프로보다 싼 가격에는 할 수 없다는 뜻.



3. ㅇㅇ. 정말 끝.



결론: 전문가용 그래픽카드를 우습게 보지 말자.


결론2: 많은 사람들이 짐작했듯 원래의 집필의도는 절대 이런 것이 아니었지만 (외려 그 반대에 가까웠는데) 그래픽카드 가격을 알아보자마자 180도 턴. 원래는 맥 프로 가격에서 소위 "디자인값"이 차지하는 비중을 알아보고 싶었던 거지만... 수정해놓고 보니, 대체 왜 이런 글을 쓴거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아래 위젯은 티스토리의 크라우드펀딩 시스템인 '밀어주기' 위젯입니다. 100원부터 3000원까지의 범위 내에서 글쓴이에게 소액 기부가 가능합니다. 사견으로는 이러한 형태의 펀딩이야말로, 성공적으로 정착될 경우 이해관계자로부터 독립된 벤치마크가 지속가능해지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제가 작성한 글이 후원할만한 가치가 있다고 여기신다면 밀어주기를 통한 후원을 부탁드립니다. 물론 글을 '가치있게' 쓰는 것은 오롯이 저의 몫이며, 설령 제 글이 '후원할 만큼 가치있게' 여겨지지는 못해 결과적으로 후원을 받지 못하더라도 그것이 독자 여러분의 잘못이 아니란 건 너무 당연해 굳이 언급할 필요도 없겠습니다. 저는 후원 여부와 관계없이 제 글을 읽어주시는 모든 독자분께 감사합니다.)